본문 바로가기

상주시

거동동

 

 

 

선배님과 함께 간만에 일요일 야외스케치하러~~

 

 

담벼락밑에서~ 자리잡고 그리는데  그늘이 지긴했는데 얼마뒤에 해가 바로 내리 비출것같은데~~

ㅎㅎㅎ

작업 잘 하고있는데 햇빛에 그대로 노출~~ 토시를 한손에 하다가 또 다른 팔굽까지~~하게 되고~~

 

3시간쯤 작업하다 서둘러 마침~~

 

앞집 아주머니께서 시원한 얼음커피까지 주었는데 마시다가 작업하느라~~

나중에 보니 얼음은 다 녹고~~ㅎ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수채화,스테틀러 피그먼트 라이너,캔손 몽발 B5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상주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원흥1리  (0) 2020.10.09
남산근린공원  (0) 2020.09.27
거동동  (0) 2020.09.13
부원동  (0) 2020.09.06
부원동  (0) 2020.09.05
상주박물관  (0) 2020.09.01